닐리랄라 네번째 발걸음!<마포구 합정동-공공장소>

닐리랄라 2013.06.27 17:10




안녕하세요! 매우 오랫만에 돌아왔습니다.. 닐리 입니다!! 


너무 오랫만에 인사드려서 참 죄송하기도 하고.. 그러면서 참 반갑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그 동안 바뻤다는 핑계로 이렇게 닐리랄라를 신경쓰지 못해서 마음이 참 어렵네요...


기다려주셨던 분들이 계시다면 다시 한번 정말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씀 드리겠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정말 제가 소중하게 여기고 아끼는 장소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또 한가지 반성의 의미로 이번 탐방은 100% 저의 사비를 털어 진행하였습니다. 


왠지 첫 이미지를 보고 맞추시는 분들도 계실 것 같은데요 이번 it place는 바로 "공공장소 - public place" 입니다! 




(보고 듣고 먹고 마시는 '공공장소" 입니라 라는 안내문구는 꼭 저의 생활신조와 비슷한 것 같아 더욱 정감이 갔습니다.) 



합정동 한적한 골목에 위치한 이곳은 스티키몬스터랩(이하 SML) 에서 운영하는 곳으로 유명한데요 


SML은 디자인 스튜디오로써 "나이키 , CJ , 대우건설 , 빈폴" 등 다양한 곳과 함께 작업을 하였던 그런 곳입니다! 


또한 자체적으로 만드는 각종 피규어나 제품들은 이미 몇년 전부터 인기를 끌고있었고 저 역시도 굉장한 팬이였습니다.






( 다양한 SML의 제품들을 매장에서도 구매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오른편에 저 포스터는?! 지난주 끝난 저희회사 공연 ICON4 입니다!ㅋ) 

( 엄청 가지고 싶은데... 품절이라뇨...... )

( 이건 아예 팔지를 않으시다뇨............)





깔끔한 인테리어에 SML 고유의 케릭터들과 포스터로 꾸며져서 처음 오는 사람들도 SML의 매력에 금방 빠져들 것 같았습니다!


벽에 이곳 저곳 달려있는 포스터들은 저의 덕후 감성을 자극하기에 충분했습니다...


또한 사소하게 놓치기 쉬운 부분들과 메뉴등에서 쓰이는 폰트들은 이곳이 SML과 함께하는 장소라는 것을 쉽게 알려주었습니다. 


갤러리까지는 아니여도 한정판 피규어와 각종 SML의 포스터를 볼 수 있는 것도 이곳의 큰 장점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건물 2층에는 SML의 사무실이 있다고도 전해들었습니다. 


사실 이곳의 매력은 SML의 공간이라는 것에서 그치지 않습니다. 


지금까지 보는 즐거움이 있었다면 먹는 즐거움도 있어야겠죠???


사실 이곳은 맛있는 음식들로도 유명한 곳입니다! 




( 이것은 메뉴판의 일부에 불과합니다. )



제가 방문했던 시간은 오후 1:40분경!! 이때는 아직 브런치 메뉴가 준비 될 타임인데요! 


오후 4시까지는 위에 보이시는 이미지의 메뉴들로 주로 구성되고 5시부터는 더 다양한 메뉴들이 준비됩니다! 


오늘의 방문때는 평소보다 더 많은 것들을 소개시켜드리고자 사비를 털어 그레이스킴까지 모셔왔습니다. 


항상 혼자 다니다보니까 먹느라고 너무 힘들더라구요... 보기와 달리 양이 많질 않아서요...


어쨌든 말이 길어서 뭐합니까 지금부터 여러분들께 '공공장소'의 대표 메뉴들을 소개하려 합니다!! 







1번째 타석에 들어서는 선수는 마르게리따 피자입니다. 


가장 기본적인 피자로써 토마토소스와 모짜렐라치즈의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는 그런 메뉴인데요 


처음 이 메뉴가 나왔을때 저는 루꼴라도 없고 무언가 빈약해보이는 비쥬얼에 아주 사아아알짝 실망하기도 했습니다. 


그냥 냉동피자랑 뭐가 다를까 하는 생각이 있었지만 입안에 넣는 순간 그런 잡생각은 끝이 났어요 


생각보다 두꺼운 치즈토핑, 그리고 진한 토마토소스의 맛!!! 


첫타석 부터 너무 강한 메뉴를 만난 것은 아니였을까 우려가 될 정도로 인상 깊은 그런 맛 이였습니다..


한조각을 마저 끝내지도 않았을 때 , 두번째 메뉴가 저희의 눈을 사로 잡았습니다. 






이 메뉴의 이름은 진격의 브랙퍼스트.. 가 아닌 공공의 브랙퍼스트 입니다. 


저는 이 메뉴를 마주하면서 대체 왜 이것이 아침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아침에 먹으면 심하게 배부를 것 같은 구성.......


평소에 브런치는 양도 적고 왠지 사치라고 생각했는데 


이 메뉴를 마주한 순간에는 그런 생각을 안하게 되었습니다. 


제 기준에서 이것은 최고의 메뉴라고 생각 되더라구요..


평소에 감자튀김을 매우 유난히 엄청 각별히 특별히 특출나게 좋아하는 편인데......


여기서 맛 본 감자튀김은 최근 맛보았던 감자튀김 중에 단연 탑클래스였습니다. 


평소 같으면 여기서 끝났어야 하지만..... 오늘은 간만에 돌아온 기념도 있고 


먹방의 동반자 그레이스킴도 있고 아직 카드에 현금도 남아있겠다 해서 좀 더 도전을 해봤습니다.


지금부터 보여드릴 메뉴는 사실 개인적으로 제일 좋아하는 메뉴입니다. 






이번 메뉴는 바로 바베큐 치킨 샐러드.. 샐러드라고 하지만 밑에 깔려있는 면 때문에 한끼 식사로써도 충분한 그런 메뉴 입니다. 


'공공장소'만의 특별 소스가 들어가서 굉장히 오묘하면서도 고소한 맛을 자아내는 그런 메뉴였는데요 


요즘 유행하는 파스타샐러드의 맛과는 분명히 차별화 되어있는 '공공장소'만의 특제 메뉴 였습니다. 


담백한 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정말 이만한 메뉴가 또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실은 오늘의 메뉴는 여기서 끝이 나야 합니다.................


하지만 커뮤니케이션의 실수로 인해 한가지의 메뉴가 더 나오게 되었었는데요..


저희는 이미 배가 불러서.. 더이상 무엇을 먹을 수가 없었지만...... 또 다시 환호성을 지를 수 밖에 없었습니다...









넌 누구냐...... 너가 정말 프렌치 토스트냐?


제가 아는 프렌치토스트는 그냥 식빵에 계란옷 입혀서 후라이팬에 앞 뒤 구운 뒤 설탕을 살살 뿌리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제 눈앞에 이것은 진정 무엇인지...?? 


블루베리와 함께 나온 프렌치 토스트는 배불러도 결국 입속으로 밀어넣게 저를 꼬셨어요 


무서운 꽃빵 같으니라고............ 


그레이스 킴과 저는 대단했습니다.... 그래도 엄청 먹고 또 먹었으니까요







오늘의 it place 탐방은 정말 먹는 것에 충실했던 그런 먹방탐방이였습니다.


먹는 것은 줄이고 좀 더 it place에 집중하고 싶다는 개인적인 다짐은 어디로 가고...?


어쨌든 공공장소는 여러가지 모습에서 it place 임에 틀림없습니다. 


다양한 교류를 하는 디자인 스튜디오의 새로운 시도로써의 공공장소 


누구나 쉽게 들려 쉬어가고 먹고가며 즐길 수 있는 장소로써의 공공장소 


어느 쪽이든 충분히 매력적이고 특별한 장소라고 생각 됩니다. 


합정동 조용한 골목 구석에 위치한 공공장소! 


이번 여름 데이트의 장소로 (제발 그러지마요) 또는 친구와의 만남의 장소로 


한번 방문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




마지막으로 최근 MTV와 SML의 협업으로 만들어진 MTV UNDERDOG 영상을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이 영상의 음악은 저희 회사의 퓨쳐팝 밴드 'THE SOLUTIONS" 가 담당하기도 했습니다!! 


다들 좋은 하루! 좋은 여름 되시길 바라면서 저는 꼭 다음주에 다른 장소와 함께 찾아오겠습니다!! 


지금까지 닐리 였습니다!



p.s: 댓글로 여러분의 it place를 추천해주세요!!!! 



MTV UNDERDOG from fla on Vimeo.



posted by Nil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