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은과 함께한 일본의 3박 4일 [2부]

소식이 내린다 2010.04.07 12:14
  • 하아아~.. 그저 부럽..;;;

    Favicon of http://4thdream.tistory.com BlogIcon 4thdream 2010.04.07 13:08 신고
  • 작년 쥄에프 애플스 무대에서 락커 오지은이 아닌 또다른 오지은을 봤을 때 .. 아... 멋있다.. 라는 감탄사 연발..ㅎㅎ.역시나 동영상을 보고 또 한번 감동의 쓰나미~

    Ray 2010.04.07 21:10 신고
    • 쓰나미!!! 지은양의 후~! 를 다이시군은 무척이나 좋아한답니다. ㅋㅋㅋ

      Favicon of http://tablesound.tistory.com BlogIcon Table Sound 2010.04.08 02:00 신고 DEL
  • 홍대의 자랑! 한국의 자랑! 오지은씨 멋지십니다! 뼈가 되고 살이 되는 사진과 동영상~ 아 너무 좋아서 노골x2 퍼져있어용~

    amy 2010.04.08 03:33 신고
  • 저 몬슈슈 먹으러 곧 오사카 가겠어요.......... 갈껍니다!!! ㅠㅠ 다이시 아저씨 촬영 쫭 잘하셨네요~

    image 2010.04.08 09:41 신고
    • 같이가요 함께해요 ㅋㅋㅋ 아 저 사진은 다이시군이 찍은게 아니고 다이시군을 전문으로 찍어주는 프로사진사가 찍은거예요.. ㅎㅎ 아!! 영상을 말씀하신건가!! 그렇담 그건 다이시군이 맞아요.. ㅋㅋㅋ

      Favicon of http://tablesound.tistory.com BlogIcon Table Sound 2010.04.08 10:57 신고 DEL
    • 네 영상을 말한거여요! ㅎㅎ
      정말 이번 봄시즌에 가야겠어요! 몬슈슈로 지친 영혼을 달래고파요..찐한 커피랑..꺅꺅! 생각만해도 간질간질하네용!!

      image 2010.04.08 11:49 신고 DEL

오래 기다리셨습니다. 1부 만큼 먹는 이야기가 없어 재미없어하실까봐 쉽사리 업데이트 못하고 있;; ㅋㅋㅋ
그래도 오늘 날씨가 좋아서 기분이 업되었으니 힘내서 기억을 되살려봅니다.


Daishi Dance 일행과 공연전 저녁을 먹으러 갔습니다.
무얼 좋아하니? 무얼 먹고 싶니? 하고 진지하게 물어보던 Daishi군은 결국엔 자신의 취향대로 우리를 이끌었습니다.
간 곳은 무려 35년이나 되었다는 이탈리안 레스토랑!!
주인 할머니와 할아버지가 열심히 요리를 하고 계십니다.
35년이라면! 헉! 말도안돼!!! 인데!!! 맛이 기가막힙니다.
또 다시 폴댄스 언니와 사진작가분의 등장이 이어지고, 그분들은 왠지 건강식같아 보이는 것을 시켜먹습니다.
자꾸만 흐르는 눈길을 거두느라 진땀이 납니다.
Daishi군은 살만 있는 치킨은 혼자 다 먹고 뼈가 있는 치킨 조각을 우리에게 내밉니다.
앗! 그래도 먹었습니다. 맛있으니까. 하하.


호텔로 돌아와서 시부야 중심부에 까마득히 모인 사람들을 괜히 찍어봅니다.
그 와중에 지은양은 변신 중입니다. 챠라라~


히사이시 조의 따님인 MAI양이 너 그 옷 어디서 샀니~ 라며 나른하게 물어보았다는 바로 그 옷!!!
쇼핑의 달인 지은양의 노하우는 회사방침상 비밀로 하겠습니다. (응?)


리허설을 위해 기다리며 Daishi군과 기념사진도 찍고, 그 와중에도 Daishi군은 초특급 일류 DJ들만 쓴다는 프로그램을 열어 일을 합니다. 지은양도 Daishi군도 모두 워커홀릭 반열에 올랐습니다.


차량으로 이동!! 클럽 아게하의 규모에 놀라버렸습니다.
더 기가막힌 건 무슨 페스티벌처럼 푸드존이 따로 있다는 것!!! (^ㄱ^)
세계의 음식을 팔고 있습니다. (^ㅂ^b)
COLDFEET이 보낸 화환이 이쁩니다.


일단은 얌전히 대기실에서 준비를 합니다. 이미 냉장고를 뒤져 음료를 겟한 후이긴 합니다.
리허설도 무사히 마치고 메이크업도 무사히 마치고 셀카도 무사히 촬영했습니다.
그리고 스님스님이란 별명을 붙여준 Ageha의 스탭과 함께 클럽 관광을 했습니다.


알고 보니 클럽 아게하는 Studio Coast였던 것이다!!! 로 거품을 물고 파닥거리는 나의 환호성에도
지은양은 시크한 반응을 보입니다. 전 감격의 사진을 마구 찍어댔습니다. 자랑스럽다!!! 다음엔 단독공연으로!!! 이면 좋겠습니다. 하하
음료쿠폰을 하나도 못쓰고 와버려 안타깝기 그지없습니다. ㅜㅜ


공연 전 음악을 체크하는 지은양, 그리고 역시 푸드존을 지나칠 수 없는 지은양.

 마이양이 노래하고
 지은양이 노래합니다.
 열심히 한쪽에선 엔지니어분이 바쁩니다.
 

조명과 스피커 모두 완벽하고 멋진 공연이 마무리되었습니다.
클럽의 어느곳을 가든 똑같은 양질의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오`~~~~

이렇게 라이브는 무사히 끝났습니다.
와!!! 짝짝짝!!!! 정말 수고 많았어요!!! 아 뿌듯하다~~


마지막으로 마이양과의 기념촬영을 마치고 모두와 작별을..
멋진 밤이었습니다. 일본의 클럽은 정말로 음악을 들으러, 먹거나 마시러, 공연을 보러 오는 사람들이 많아서 분위기가 더 좋습니다.


다음날 우리는 시부야 중심부에 나가봅니다.
선거철로 귀가 따가울 정도의 방송이 계속됩니다.


역시 점심을 급하게 마신 후, 꼭 먹어야 한다고 비행기에서부터 찜해 놓았던 '몬슈슈'를 먹었습니다.
오오오오오오오~~~~~~~드디어!!! 첫째날 먹었다면, 4일 내내 먹었을지도!!!
(이미 절반을 뜯어먹은 상태에서 찍어 죄송합니다..)
오사카 출신인 '몬슈슈'는 부드러운 빵안쪽에 느끼하지 않은 상콤한 생크림이 가득 들어 있습니다.
한 입 베어 무는 순간 온 몸이 다 간질간질해집니다.
다음에는 오사카에 갑시다!! 지은양!!! 가서 몬슈슈파티를 합시다!!!


'몬슈슈'에 정신이 팔려 비행기를 놓칠뻔한 저는 그래도 무사히 이렇게 돌아와 있습니다.
역시 한국이 좋아!!! 라고 외치고 있지만 자꾸만 '몬슈슈'가 생각납니다. 아 그립다...

빡빡한 일정 동안 수고많았습니다. 지은양..
덕분에 좋은 구경한 부모의 마음이 이런거랍니까!!!

이어서
Daishi군의 사진을 전문으로 찍어주는 전문가샷 깜짝 대 방출이 있겠습니다.



사진은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게다가 라이브 영상까지!!!
촬영은 Daishi군 :)



다음에 또 만나요~ 오사카면 더 좋겠군요... 후훕..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