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XX (칵스) 의 일본 투어기 #2

소식이 내린다 2011.07.12 19:02
  • 사진 정말 이쁘네요ㅎㅎ특히 음반판매점에서 찍은 사진! 공연 잘 하고 와서 정말 다행입니다~
    오사카 공연 다녀온 지인 얘기들어보니까 공연전에는 관객들이 "그 한국 밴드?" 라며 밴드명도 모르고 별로 관심도 없었는데, 공연 끝나고선 칵스 좋았다고 말하는 사람이 많았었다고 하더군요.

    sophie 2011.07.13 19:43 신고

칵스가 귀국한지 일주일도 채 안되었습니다.
그래서인지 그들은 아직도 한국과 일본을 구분 못하고 있으며
먹고 또 먹던 습관이 아직 몸에 남아 아무것도 먹지 못할때는 무척이나 불안해 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지난 투어기 #1은 도쿄를 중심으로 이야기 하였다면,

NANO MUGEN CIRCUIT 2011
Studio Coast, Tokyo

XXOK
Jump to the Light
Over and Over
City without a Star
12:00
Oriental Girl
Trouble Maker
ACDC

(참, 지난 번에 공연 셋리스트 미처 안가르쳐 드렸죠. 바로 위와 같은 곡들을 했답니다.)

이번 투어기 #2 에서는 일본 투어를 모두 마친 후 칵스와 스탭들의 이야기를 모아모아 재구성해 보았습니다.

우선, 칵스이기에 가능한 라이브 무대에 이야기가 집중됩니다.

칵스의 공연을 본 Asian Kung-fu Generation의 보컬 Gotch씨는 칵스의 ACDC가 매우 좋다며, 지산록페스티벌에서 함께하자는 제안을 했다고 합니다. Gotch가 칵스의 카우벨을 치겠다고 농담 섞인 제안을 했다고 해요. 과연 지산에서 이 무대가 이루어질지는 한번 지켜볼까요?

또 재미있는 에피소드 하나, Gotch씨는 한국의 독립영화 '똥파리'를 재미있게 보았다고 하네요.
더군다나 그 영화를 통해 한국어를 배웠다고 하는데요~ 바로 그 단어는 "십팔놈아" 아아;;;

함께 공연한 Nada Surf의 드러머는 칵스가 준비해간 칵스 티셔츠를 직접 사서 공연 때 입고 연주하기도 했었지요.



그러나 막상 무대에 올랐던 칵스에겐 여러번의 시련이 이었습니다.
도쿄 공연에서는 사론의 드럼에 문제가 생겨서 사운드가 이상했지요. 이것을 칵스와 한국 스탭들은 #1 사론 시험 사건 이라 칭합니다.
또한, 공연 중 수륜이 기타줄이 끊어져서 난감해 했는데, Gotch가 옆에서 보고 있다가 자기 기타(- 존레논 모델이라 세계에 40대밖에 없는 거라고 하더군요)를 빌려주었습니다. 그러나!! 튜닝이 칵스의 튜닝과 달라서(Gotch씨만의 튜닝) 수륜이 기타칠때 머릿속으로 엄청나게 계산하면서 겨우겨우 쳤다고 합니다. 이것을 #2 수륜 시험 사건이라 칭합니다.
즉!! Asian Kung-fu Generation이 우리의 칵스를 은근히 시험해 본 것이 아니겠는가!! 라는 음모론이 피어올랐다고 합니다.
하지만, 칵스는 한 곡도 안끊기고 계속 무대를 이어갔다고 해요. 덕분에(?) 위기대처스킬이 업그레이드 된 셈이지요.

오사카에서의 공연 후 한국말을 잘하는 일본 팬이 칵스를 찾아와, 오사카 사람들이 냉정해서 음악이 아무리 좋아도 시큰둥한 반응을 보이는데, 오늘의 칵스는 정말 최고였다!! 그렇기에 사람들을 움직였고, 열정적인 무대와 관객이 될 수 있었다! 라는 말을 하여, 칵스도 스탭도 다시 한번 놀라워 했다고 합니다.

 
그렇게 칵스는 칵스만의 공항패션을 보여주는 간지컷을 마지막으로 한국에 돌아왔습니다. 

 

THE KOXX (칵스) 일본 투어 스케치


NANO MUGEN CIRCUIT 2011
Zepp Osaka, Osaka

XXOK
Jump to the Light
Over and Over
Take on Me (A-Ha cover)
City without a Star
Oriental Girl
Trouble Maker
ACDC


앞으로 더 많은 이야기들을 만들어갈 우리들의 칵스!!!
응원과 사심 가득한 마음가짐으로 지켜봐 주세요.
칵스이기에 가능한 많은 사건들을 만들어 가고 있는 그들의 지금을 함께해 주세요!
언젠가 내가 알던 칵스가 바로 ~ 라고 자랑스럽게 말하게 되는 그 날을 상상하며~ ^^


posted by 해피로봇

칵스의 미니앨범 <ENTER> 뒤늦게 해외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습니다.

소식이 내린다 2011.06.03 17:40

바로 어제 디지털 싱글을 발표한 칵스군들...
매우 심상치 않은 기운을 내 뿜는 JUMP TO THE LIGHT, 다들 들어보셨지요. 6월 15일 정규 1집 ACCESS OK의 발표까지 어떻게 기다릴지 애간장이 바싹바싹 타고 있습니다.

그런 와중 칵스에게 반가운 소식이 바다 건너 일본과 태국에서 들려옵니다.

이게 어떻게 된 일인고 하니!!

THE KOXX(칵스)의 음악을 접한 일본 록계의 선두주자 ‘아시안 쿵푸 제너레이션’이 “일본의 밴드들이 본받아야 할 대단한 밴드”라는 극찬을 보낸데 이어, 일본의 레이블 관계자들은 칵스의 라이브를 보러 한국에 직접 찾아오는 등 적극적인 러브콜을 보내왔지요. 또한 지난 해 여름에는 태국의 대표적인 페스티벌 ‘멜로디 오브 라이프’에 한국 대표로 참가하였고, 그들의 무대를 본 태국의 팬들로부터 칵스의 음악을 구하고 싶다는 문의가 빗발쳤답니다.
 
그 결과!!!
미니앨범 <ENTER>가 발매된지 약 1년 만인 6월 4일부터 태국과 일본 양국에서의 순차적으로 발매될 예정이랍니다


칵스 미니앨범 <ENTER>가 더 유명해지기 전에 같이 한방 찍었습니다! (호호)


 
특히 일본에서는 일본내 FOX채널에서 7월부터 방영 예정인 미국 드라마 ‘24 - TWENTY FOUR - 시즌 8’의 이미지송으로 <ENTER>의 수록곡인 ‘Trouble Maker’가 사용이 확정되는 등 미디어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을 예정이라고 하니, 칵스의 앞길이 타악~~ 트인 것은 확실하군요!! ^^
 


저 이 드라마 한번에 몰아서 보다가 출근 못할 뻔 한 적도 있어요.

그리고 어제 사무실로 정규 1집 ACCESS OK가 도착했어요.
갓 구워져서 따끈따끈한채로 말이죠!!


칵스 1집 <ACCESS OK>와의 즐거웠던 한 때 사무실 스탭분이 기념촬영해주셨습니다.

6월 15일을 위해 준비 중인 <ACCESS OK>와 촬영 후 잠깐 이야기를 나눠보니 성격은 불같아도 심성은 고와보이더군요. 무엇보다 그 멋스러움이 정점을 찍고 있습니다. 시크하면서 재치있고, 날카롭지만 재미도 있어요. 세상에 나가면 깜짝 놀랄 일이 벌어질 것 같아요.



제 주변에 자꾸 유명해져 가는 CD와 디지털 싱글들이 쌓여가요, 어서어서 미리미리 친분을 쌓고 친해져야 겠어요. (호호)
오늘은 이지형님이 십센치와 함께하는 공연 ADD를 찾아가서 감동 받고 와야 겠습니다~~

함께 하실거죵?

posted by 해피로봇

THE KOXX 칵스!!! 돌아오다!! 방콕과 일본에서의 모습들..

소식이 내린다 2011.04.01 15:49

방콕과 도쿄의 일정을 마치고 돌아온 칵스는 아직도 현지의 맥주와 친구들에 대한 추억에 잠겨있는 듯 합니다.
훌륭한 라이브 무대도 선보이고, 좋은 친구들도 많이 만났다고 하니 기특한 해피로봇의 막내들이군요!!!




아시안 쿵푸 제너레이션의 Gotch씨가 보내온 화환이 클럽에 따악~!!!
정말 고마웠습니다!! ^^
조만간 더 즐거운 소식을 만들 수 있을것 같은 THE KOXX!!!

도쿄에서의 공연 후 뒷풀이에서 '카라'의 노래를 부르며 건배하고 있기도 합니다.
담배와 술이 나오는 영상이니 미성년자 플레이 하면 미워!! (흐흐;;)

태국과 일본의 좋은 밴드들도 만나고 즐거웠다고 합니다.
음악엔 국경이 없어서 좋아요~


자!! 이제 정규 1집 준비!! 박차를 가합시다 카학스!!!


posted by 해피로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