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tsune PARISIEN vol.4 {빵빵빵, 파리! 그리고 Kitsune PARISIEN}

해피로봇레코드 2012.11.26 16:28

  Kitsune PARISIEN vol.4 {빵빵빵, 파리! 그리고 Kitsune PARISIEN}

지금까지 블로그를 통해 소개해 드린 글들, 잘 보셨나요? Kitsune PARISIEN을 좀 더 제대로 즐기기 위해

파리, 그리고 파리지엔에 대한 몇 가지를 집어보았지요. 프렌치 시크를 제대로 갖추고 있는 대표적인 파리지엔에서부터,

 낭만적인 일상을 즐기는 파리지엔의 하루, 그리고 Kitsune 컴필레이션 앨범에 실린

아티스트들의 여러 가지 컨텐츠까지 만나 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제 그 마지막 순서로! 여러분께 파리에 관한 책을 한 권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빵빵빵, 파리!’                                                  양진숙 지음 | 펴냄

   

 

빵빵빵, 파리 <<<

 

제목에서부터 느껴지는 사랑스럽고 달콤한 냄새. 바로, ‘빵빵빵, 파리입니다.

제목만 봐서는 밀가루 몇 그람에 설탕 몇 스푼, 실온에 보관한 버터 몇 그람 정도를 넣으라는 뻔~한 레시피 정도의 책으로 보이겠지만,

사실 빵빵빵, 파리는 서점에 가도 요리서적 코너에서는 찾아 볼 수 없습니다.

에 대한 여러 가지 에피소드들과, 이를 만드는 장인들의 마음자세. 그리고 그렇게 정성스레 만들어진 빵을 입에 넣는,

사람들의 행복한 에너지와 생기까지 모두 담아내 파리, 그 자체라는 한 편의 에세이를 만들어냈기 때문입니다.

 

대학시절 불어를 전공한 저자는, 빵에 대한 애정을 감추지 못하고 무작정 파리행 비행기에 몸을 싣고 유학길에 올랐습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제과학교, [르 꼬르동 블루]에서의 공부를 위해서 말이지요.

그 후 몇 년간의 파리에서의 유학생활을 하며 경험한 파리의 맛있는 빵집과 장인들, 그리고 그 곳에서 만난 사람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까지.

저자가 경험한 파리의 낭만적이고 달콤한 모습들을 입체적으로 독자들에게 전달해줍니다.

 

>>> 밑줄긋기

 

  

 

만약 당신에게 젊었을 때 파리에서 살게 될 행운이 주어진다면,

그 이후 파리는 마치 움직이는 축제처럼 당신의 남은 일생동안 당신이 어디를 가든 당신과 함께 머물 것이다.

 

 

 

빵을 만들 때 넣는 소량의 소금처럼, 어디에 있는 어떤 일을 하든, 내 몫을 다하는 사람이고 싶다.

그 쓰임새처럼 빛을 발하고 싶다.

가족으로, 친구로, 연인으로, 그리고 케 이크를 굽는 사람으로...

그들 속에 조 용히 녹아들어 삶의 풍미를 진하게 해 주는 그런 사람이고 싶다. 마치 소금처 럼.

 

 

 

어른이 되면 정말 그럴거라고 믿었다. 어떤 일이든 마음먹은 대로 척척 될 것만 같았다.

그런데 어른이 된 나는, 초콜릿 정도는 살 수 있는데도 왜 유리창 밖에 서 있을까.

 

아마도 세드릭처럼 그 난쟁이 초콜릿을 내밀며 고백하기 보다는, 이미 수 많은 생각을 해버리는

어른이 되었기 때문일 것이다.

세상엔 가질 수 없는 것도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어른이기 때문일 것이다.

 

그리고, Kitsune PARISIEN <<<

 

간단하게나마 책을 통해 들여다 본 파리의 모습, 어떠셨나요?

Kitsune PARISIEN 1,2의 발매를 기념하여, 좀 더 친근하게 여러분께 파리에 대해 소개하고자 파리의 이모저모를 알아보았습니다.

인천에서 파리까지- 비행시간 11시간 55, 거리로 따지면 무려 8967km. 파리의 낭만과 자유를 찾아

훌쩍 떠나기엔 너무 머나먼 곳에 떨어져 있지요. 간신히 시간과 돈을 준비하고, 함께 여행하기

좋은 파트너까지 결정한다고 해도. 짧은 시간의 여행만으론 진정한 파리지엔의 생활을 느껴보진 못 할 거 에요.

 

   

 

1129일 발매되는 키츠네의 컴필레이션 앨범. {Kitsune PARISIEN 1,2} 에선

빵빵빵, 파리!’에서 보여 준 파리지엔의 모습과 더불어, 책에서 보여주지 못한 진정한 파리지엔들의 자유로운 삶까지 모두 보여드립니다.

 

이어폰 (헤드폰)을 끼고있는 당신의 귀에, 파리지엔의 energetic하고 rhythmical한 삶을 그대로 전달해드릴께요.

마치 당신이 걷고 있는 거리가 파리의 몽테뉴거리로 느껴지게끔 말이죠. :D

 

‘Kitsune Parisien’에 대해 궁금하다면 ☞ 해피로봇레코드로 바로가기!

11월 29일까지 기다릴 수 없다면, ☞ 민트샵으로 예약구매 하러가기!

 

! 조만간 진행 될 빵빵빵, 파리 X Kitsune PARISIEN 이벤트도 놓치지 마세요!

 

 

 

posted by 비회원

트렌드를 앞서가는 Kitsune Parisien Vol.3

해피로봇레코드 2012.11.26 16:22

 

지난 주 업뎃된 '파리지엔이란 무엇인가?', '파리지엔느 레아의 하루'는 재밌게 보셨나요? :)

오늘도 어김없이 찾아온 파리지엔 이야기 Vol.3

 

어느 나라의 어떤 클럽에서 플레이되어도 최고의 순간을 장식하는 음악 일렉트로닉!

이제 세계 음악 씬은 파리지엔이 주도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오늘은 파리지엔 뮤지션들을 살펴볼까요? :)

 

< Daft Punk - Da Funk >

프랑스 일렉트로니카 음악 듀오로 90년대 말부터 현재까지 엄청난 매니아 팬을 보유하고 있는 Daft Punk.

초기 전자음악의 선두주자로 국내 CF 음악에도 많이 사용되어 우리나라에서도 많이 알려져 있어요. 

최근에는 많지 않은 활동으로 DJmeg 순위에서도 밀려나 있지만...

이들의 음악을 '신의 영역'으로 표현하며 순위와는 상관없는 최고의 전자음악 듀오로 꼽힌다는 사실!

 

< Foretaste - Superstar >

프랑스의 일렉트로닉 팝 듀오 Foretaste. 프랑스의 일렉트로닉 팝 씬에서 여러 뮤지션들과의 음악적 교류를 펼치며 활약하고 있어요.

특히 샹송, 프렌치 팝의 멜랑꼴리한 부분을 일렉트로닉 사운드에 실어 절묘하게 섞어낸 개성이 뚜렷한 밴드랍니다.

 

 

 

 

 

프렌치 하우스 특유의 미니멀함 속에 흐르는 그루브한 리듬으로 전 세계 댄스 플로어를 뜨겁게 달구는 파리지엔 뮤지션들!

이쯤에서 주목해야할 프랑스의 레이블 키츠네(Kitsune)를 소개할까합니다 :-)

키츠네는 Daft Punk, Chemicla Brothers 이후의 세대를 이끌며

현 일렉트로닉 씬의 자타공인 리더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자랑하고 있어요.

 

키츠네(Kitsune)의 시작은 위에서도 언급한 프랑스의 유명한 일렉트로닉 뮤지션인 'Daft Punk'의

매니지먼트에 있던 길다(Gilda)와 패션 디자이너 겸 DJ를 함께 하고 있는 마사야(Masaya)의 만남이었어요.

패션, 디자인,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함께하는 프랑스의 대표적인 일렉트로닉 레이블로서,

프랑스 현지에서뿐 아니라 다양한 진출 국가에서 패션과 문화의 황금비율을 찾은 브랜드로 평가받고 있답니다.

 

(참고로 Kitsune는 일본어로 '여우'라는 뜻을 가지고 있으며, 일본 전설 속에서 여러 얼굴을 가지고 있다는 여우와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키츠네의 모습이 닮아있어 이름을 짓게됬다고 하네요.)

 

사장인 동시에 클럽 DJ로도 활동하고 있는 길다와 마사야.

그들은 공연과 파티를 통해 만난 감각적인 뮤지션들과의 교류를 바탕으로 레이블 키츠네의

'존재가치와 이유'가 되어버린 '키츠네 메종 시리즈' 컴필레이션 앨범

 

키츠네의 파리 사무실에서 또는 길다와 마사야가 여는 파티에서...

자신들이 듣고, 즐기며, 좋아한 음악들만을 선별한 음반이 바로 '키츠네 메종(Kitsune Maison)'이예요. 

해를 거듭할 수록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유럽 일렉트로닉 씬의 대명사로도 꼽히고 있답니다.

 

('Kitsune Maison' 시리즈는 총 Vol.12까지 발매되었답니다.)

 

키츠네가 발견한 Hot 한 유망주.

'Houuse De Racket', 'BEATAUCUE', 'Two Door Cinema Club'등 많은 뮤지션들이

키츠네 컴필레이션 앨범을 거쳐 전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하고 있어요.

 

백문이 불여일견!

현 일렉트로닉 씬의 자타공인 리더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자랑하는 'Kitsune Maison' 시리즈에 참여한

파리지엔 뮤지션들의 음악들을 살펴보아요 :)

 

 

 

Kitsune Maison Vol.7에 수록된 Tow Door Cinema Club의 'Something Good Can Work'

 

 

 

Kitsune Maison Vol.10에 수록되어있는 Tow Door Cinema Club의 곡 'What You Know'

 

 

 

 Kitsune Maison Vol.11에 수록된 Housse De Racket의 'Roman'

 

 

 

Kitsune Maison Vol.10에 수록된 BEATAUCUE의 Disque Oh!

 

 

 

Kitsune Maison Vol.11에 수록된 Exotica의 Conte d'Ete(Afrofunk Ver.) 

 

 

지금까지 만나본 Kitsune Maison에 참여한 뮤지션들의 음악! 어떠셨나요?

 

Kitsune Maison 시리즈는 아쉽게도 Vol.12를 마지막으로 완결되어 아쉬움을 사고있어요 :(

'내가 왜 이 좋은 음악을 이제 알았을까...' 아쉬워 하는 분들! 걱정하지마세요!

 

다가오는 11월 29일 레이블 키츠네가 'Kitsune Parisien' 시리즈로 다시 돌아옵니다.

 

앨범 자켓부터 벌써 파리 느낌이 물씬나지 않나요? :)

화려한 색채의 흥미진진한 트랙들이 수록되어있는 이번 컴필레이션은 파리뿐만 아니라

파리를 넘어 활발하게 활동 중인 밴드들과 신진밴드들의 곡들이 실려있답니다.

더불어 위에서 언급한 Housse De Racket, Two Door Cinema Club, Exotica, BeatauCue도 참여했어요!

 

이제 마지막으로 'Kitsune Parisien 2'에 수록된 NAMELESS의 'Angelina'를 보여드리고

다음 콘텐츠를 업데이트를 위해 물러갑니다. 읽어주신 여러분 메르시뽀꾸! :-)

 

 

 

'Kitsune Parisien' 시리즈 음반 구매 정보 ☞ 해피로봇레코드로 바로가기!

11월 29일까지 기다릴 수 없다면? 민트샵으로 예약구매 하러가기!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