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의 풍경을 감성적으로 그려낸 애니메이션<파리의 도둑고양이>

컬쳐마끼아또 2013.06.07 15:19

안녕하세요 그레이스킴입니다.^^

지난주 제가 소개해드린 마스다 미리의 <주말엔 숲으로>는 재밌게 보셨나요?ㅎ 지난주에 만화를 보여드렸으니, 이번주엔 애니메이션 작품 하나를 선보이도록 하겠습니다.^^ㅎ

많은 사람들이 애니메이션에 대한 편견이 있는 것 같아요, 애니메이션은 만화의 한 종류가 아니라 영화의 한 종류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가끔 보면 애니메이션은 애들이나 보는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또한 우리나라에서 인기있는 애니메이션은 대부분, 미국 작품이거나 일본 작품인데요, 미국 애니메이션의 경우, '월트디즈니'가 가장 오래되고 유명한 회사에요, 월트디즈니는 워낙에 유명하죠?ㅎㅎ 그리고 요즘은 3D애니메이션으로 인기를 끄는 '픽사'와 '드림웍스' 등이 있습니다.

그리고 일본 애니메이션의 경우, 미야자키 하야오로 유명한 '지브리 스튜디오'가 있죠.ㅎ 그리고 <철완 아톰>으로 유명한 데즈카 오사무와 <에반게리온>으로 유명한 안노 히데야키 등등 일본은 '브랜드'보다 '작품'이 더 알려져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ㅎ(제가 오타쿠 같아 보이는 건 기분탓이겠죠)

지금까지는 많이들 아시는 얘기였죠?ㅎ 미국과 일본 외의 나라에서도 꾸준히 나오고 있지만, 한국에 정식 극장개봉하는 작품은 많지 않아요, 그래서 접하실 기회가 많지 않은 것이 현실이구요. 

그래서 이번에 그레이스킴이 준비한 애니메이션은 <파리의 도둑고양이>라는 애니메이션으로 프랑스 애니메이션이랍니다. 두둥!


개인적으로 영어버전의 포스터가 더 마음에 들어 한국어 버전과 영어버전의 포스터를 같이 준비해보았습니다.ㅎㅎㅎ 여러분은 어느 포스터가 맘에 드시는지요???

주인공은 저 고양이입니다. 고양이의 이름은 '디노' 그리고 영어버전에 보이는 여자 아이의 이름은 '조이' 그 뒤의 남자는 '니코'입니다.ㅎ

줄거리를 짧게 설명해보자면, '디노'는 낮에는 '조이'의 집에서 '조이'와 놀면서 휴식도 취하는 집 고양이로 지내다가, 밤에는 외출을 하여 '니코'의 집으로 가서 '니코'와 함께 도둑질을 합니다. 


그리고 '조이'는 아빠가 악당의 총에 맞아 숨진 일로 실어증에 걸린 소녀입니다. '조이'의 아빠는 경찰이었는데요, '조이'의 엄마도 경찰로 남편을 죽인 사람을 꼭 잡아야겠다는 생각에 사로잡혀 '조이'와 잘 놀아주지 못합니다. 집에서 일을 봐주는 보모에게 '조이'를 맡겨두죠.


그렇게 바쁜 엄마때문에 '조이'는 항상 외롭고 심심한 나날을 보내다 어느날 밤마다 창문을 통해 나가는 '디노'의 뒤를 따라나서면서 본격적인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흠.. 더 이상 얘기하면 스포일 것 같네요.ㅎㅎㅎㅎ 조금만 더 얘기를 해드리자면, '조이'가 위험에 처하자 '디노'와 '니코'가 '조이'를 구해주기 위해 고군분투 합니다. '니코'는 완전 파리의 지붕위를 날라다녀요. 참 멋진 도둑..청년 입니다.ㅋㅋㅋ

정말 재밌게 보실 수 있는 애니메이션입니다.ㅎㅎㅎ 스토리 자체는 왁자지껄 범죄영화의 기본 스토리텔링을 그대로 재현하고 있습니다. 감초역할을 하는 악당들의 캐릭터도 재밌고요.ㅎ 


저는 스토리보다 한컷한컷이 너무나 아름다워서 넋을 놓고 봤습니다. 영화의 배경인 파리의 모습들도 멋진 그림으로 그려지고 있어요. 아래의 스틸컷처럼 정말 세련된 그림들이 고퀄리티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영화 초반 나오는 파리의 야경 모습입니다. 저 멀리 반짝이는 에펠탑과 시내 곳곳의 불빛이 이루어져 정말 아름답죠?ㅎㅎㅎㅎ


세느강으로 추정되는 강과 그 위를 떠다니는 유람선입니다.ㅎ 영화에 많이 나오잖아요, 세느강과 유람선....로망이죠 로망.ㅋ


그 유명한 노트르담 성당입니다. 노트르담 성당은 영화 마지막에 거의 주 배경이 되는 곳입니다.ㅎ 마지막 혈투랄까?...ㅎㅎㅎ 밑에 노트르담의 유명한 조각상들도 보이시죠?ㅎ


영화 마지막에 눈내린 파리의 풍경입니다. 하얗게 덮인 지붕들과 굴뚝으로 뿜여져 나오는 연기들로 장관을 이루고 있어요.ㅎ 정말 따스한 색감으로 하나의 작품이라고 해도 무방할 정도이지 않나요?(너무 찬양글인가요?ㅎㅎ 영화를 보시면 그 이유를 알 수 있을겁니다.!)

 

이런 고퀄리티를 자랑하는 게다가 재미있는 영화가 아직도 애들이나 보는 것이라고 생각하신다면, 참... 아쉬움에 눈물이 앞을 가리네요. 그리고 애들이 보는 거라고 어른이 못 볼 이유도 없지 않을까요?ㅎ 이번기회에 동심으로 돌아갈 수도 있어요?!ㅎ 이번 주말엔 파리의 풍경도 구경하고 멋진 재즈 선율도 흐르는!!! <파리의 도둑고양이>를 적극 강추합니다. 게다가 러닝타임도 길지 않아요, 한시간 조금 넘습니다.헤헷 :-)

정식 다운로드 되는 영화로 보고싶으신 분들은 포털사이트나 영상사이트에서 합법적인 다운로드 받으 실 수 있습니다.(사이트마다 가격의 차이가 좀 있으니 두군데 이상 비교해보시면 비교적 더 저렴하게 구매가능합니다.ㅎ)

요즘 날씨 6월이라는게 믿겨지지 않을정도로 벌써부터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데요, 여러분 모두 더위 조심하시고요, 그렇다고 에어컨 너무 많이 쐬시면 냉방병걸리니까요, 에어컨은 적당히 권장해드립니다. 더워서 안쐬라고는 못해요.ㅋㅋㅋ 

그럼 이른 더위에 몸 건강 잘 챙기시고요! 

다음주에 찾아뵙겠습니다. 이상 그레이스킴 이었습니다.^^


posted by 그레이스킴

이지형 이야기 - 청춘마끼아또 전곡 트랙리스트 공개

분류없음 2012.10.31 16:41


 11월 14일 발매

'청춘마끼아또' 전체 트랙리스트를 공개합니다.

이지형 앨범 '청춘마끼아또'는 101분이 넘는 러닝타임으로 총 22곡이 수록되며 2장으로 씨디로 구성됩니다.

이번 앨범은 음원 서비스가 되지 않는 CD ONLY 트랙이 있습니다. 

(추후 음원 서비스 되지 않는 곡에 대한 정보를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

청춘CD

1. Φ

2. Nice Flight

3. 청춘마끼아또

4. 스무살의 침대

5. 빙글빙글

6. 고양이 포르테

7. 열아홉 밤공기

8. 아스팔트

9. 내가그린기린그림

10. 궁극의 빛

11. 악취

마끼아또CD

1. 병든마음

2. 청춘표류기

3. 비가 오면 (demo)

4. 비가 오면

5. 사랑해버렸네

6. 유리알

7. 그래 그럴수도 있지 뭐

8. 아름다웠네(with 계피)

9. 잘자

10. Bye June

11. 사람은

  

Photography 이지형 / Camera LOMO LC-A+

역시 마무리는 지형님의 로모 사진!


posted by 비회원

입맛없는 11월에 돌이켜보니

컬쳐마끼아또 2009.11.12 17:42


날씨도 쌀쌀하고 입맛이 없어 뭘 먹어도 종이씹는 맛이 나는 요즘에
상수동 아기 고양이는 딱딱한 사료도 맛있게 먹고 있네요.

이런 요즘 다들 건강하신가요?
겡끼데스까아~~~~

핸드폰 정리하다가
GMF 민티를 뒤집어쓴 지형군과 그를 놀리는 욱재군이라는 뒷북 영상이 있어
한번 몰래 올려봅니다.



다음 동영상 채널 카테고리는 엽기, 유머라고 하였지만..
올리고 보니 재미는 별로 없네요;; (어므!)

다음엔 더 알찬 몰카로 돌아오겠습니다.
(-_-) (_ _) ( ' -')

'컬쳐마끼아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아라 수퍼맨  (0) 2009.11.17
입맛없는 11월에 돌이켜보니  (0) 2009.11.12
후유증  (4) 2009.11.02
마냐나  (0) 2009.09.18
posted by 비회원

레이

컬쳐마끼아또 2009.08.14 14:45
  • 밀크야~ 너도 와야지~응????? 하시며 손짓 하시는거 같아요~

    sfnk 2009.08.17 14:42 신고




스탭들의 펫 소개하기

#1 수석 디자이너 홍의 레이
중성화한 암묘 / 친구의 고양이었다가 얼떨결에 기르게 됨
관찰한 바로는...
의외로 부지런하지 않음 
발바닥이 더러운 편이어서 싱크대에 올라가면 발자욱이 남음
가만이 있다가 갑자기 무언가 생각나면 끊임없이 조잘거림
상대가 못알아듣는 것을 굉장히 이상하게 생각함
아무에게나 부비적 거림
강아지를 싫어함
성질나쁜 고양이었으나 그 언젠가 엄청나게 맞고 고쳤다고 함
가끔씩 전깃줄을 부여잡고 정신줄 놓고 잠이 듬
특히 잠을 잘 때는 사람으로 변신
이쁜 회색 털엔 윤기가 흐르는 편이나, 어쩌면 기름일 수도..

이쁜 모습일 때의 레이는..
아래와 같음..

주로 엎어져 있음
전깃줄을 좋아함
배까는 것을 부끄러워 하지 않음
그루밍은 보이는 데만
먹을 때 소리 냄
털이 상당히 많이 빠짐
호시탐탐 밖으로 나갈 기회만 노림
항상 무언가 철학적인 말을 혼자서 중얼거림
posted by 비회원

고양이와 여행다니는 이 분!!

컬쳐마끼아또 2009.08.05 10:48



직원 중 무려 4명이 고양이를 기르고 강아지를 기르는 이도 1명이 있는 MPMG의 식구들
정이 넘치고 사랑이 넘치는 사람들이예요.. 각자의 애묘, 애견에게만 일지는 모릅니다만;;

외국에 사는 이 분은 고양이와 함께 여행을 다니나 봅니다.
상당히..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하고 잘도 따라다니는 이 고양이가 부럽기도 하고요..
인생은 역시 즐기며~ 사람이든 고양이든~ 그런가 봅니다~

'컬쳐마끼아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무실에 놀러온 희봉이  (3) 2009.08.06
고양이와 여행다니는 이 분!!  (0) 2009.08.05
Happy Kay  (0) 2009.08.04
노리플라이 지산에 뜨다  (4) 2009.07.27
posted by 비회원

노리플라이 지산에 뜨다

컬쳐마끼아또 2009.07.27 14:22
  • 나도 부려먹는 그 중의 1인인가? ㅋㅋㅋㅋㅋㅋㅋㅋ

    suriya 2009.07.27 15:05 신고
    • 하하하하하하!! 소라야!! 다만들어서 포장해놓았어.. 크크

      Favicon of http://tablesound.tistory.com BlogIcon Table Sound 2009.07.27 15:26 신고 DEL
  • 순관은 오자마자 비키니 입은 언니를 보았던 건가... 싶기도 하고
    (말도 안 해주고 혼자 본 거냐...)

    그나저나 우리 토라 어쩜 저렇게 귀엽! ㅋㅋㅋㅋㅋㅋ

    토라네 2009.07.27 16:15 신고
  • 토라 진짜 크네요 밀크 2배는 되는거 같아요

    Favicon of http://sfnk.tistory.com BlogIcon sfnk 2009.07.30 18:55 신고



지난 주말 노리플라이 바게뜨 빵과 음료수를 사들고 지산으로 떴습니다.
요즘 친하게 지내는 메이트의 준일군과 함께 험상궂은 미소를 뿜어내는 곱단군..
순관은 부처님미소를 띄며 무얼 보고 있는 걸까요..

지난 주말 다들 무얼 하셨나요..
저는 애들 다 지산 보내고..
애들이 맡겨놓고 간 고양이와 함께 서먹서먹한 한때를..;;;



이제 모두 서울로 돌아오고.. 고양이들도 돌아가고..
GMF 사전예매는 무려 매진되고..
홍콩에서 날아온 친구는 눈물나게 반가웠고..
재봉맡기러 가끔 놀러오는 친구들은 저를 마구 부려먹습니다.

하하;;

그래도 월요일!! 흐리거나 말거나 내일 비가 오거나 말거나.. 한주의 상쾌한 시작입니다.
아침나절에 브아걸의 뮤비 보고 확! 반해서..
미료 누구니~ 라며.. 뒤늦게 뒷북치고 있기도 합니다.

해피로봇도 아이돌을 키워보고 싶어요. 라며. 하하. 하하. 하하.
아 맞다 해피로봇의 아이돌 지은양이 있었지..

'컬쳐마끼아또'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ppy Kay  (0) 2009.08.04
노리플라이 지산에 뜨다  (4) 2009.07.27
스티브잡스의 드라마틱한 삶  (0) 2009.07.23
AVIMA Best Instrumental 장세용  (1) 2009.07.15
posted by 비회원